뉴스연예·공연
‘오마베’ 고준, 장나라에 난임 고백…"나 아이 갖기 힘들어요"
이영림 기자  |  celina@cd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6.12  10:50:3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구글 msn

[통신일보 = 이영림 기자]   드디어 판도라의 상자가 열렸다. 장나라가 고준의 난임이라는 충격적인 진실과 맞닥뜨리는 엔딩으로 시청자의 심장을 쫄깃하게 만들었다. 깊어진 로맨스만큼 고조된 위기 속에서 이상하리 커플이 어떤 선택을 할지 향후 스토리에 대한 궁금증을 한껏 증폭시켰다

 
 
사진 제공 = tvN ‘오 마이 베이비’ 10회 캡처

지난 11일(목)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오 마이 베이비’(연출 남기훈/극본 노선재/기획&제작 스튜디오앤뉴, 스튜디오드래곤)(이하. ‘오마베’) 10회에서는 장하리(장나라 분)와 한이상(고준 분)이 24시간 회사 안팎에서 깨소금 쏟아지는 연애를 선보이며 안방극장을 핑크빛으로 물들였다.

두 사람은 사무실과 엘리베이터 등 장소 불문 데이트를 즐기는가 하면, 서로에게 “형광등 좀 갈아 줄래요?”, “우리 집에서 라면 먹고 갈래요?”라며 애정을 거침없이 드러내는 등 로맨스 아우토반을 질주하는 연인의 모습으로 안방 1열에 앉은 시청자의 가슴에 불을 질렀다. 특히 장하리는 빨간 하이힐, 몸에 착 붙는 섹시한 드레스를 착용하고 한이상의 집에 입성했고, “다른 생각 안 해요. 지금 이 순간은 한이상씨만 생각하고 있어요”라는 하리의 뜨거운 고백과 함께 마침내 펼쳐질 이상하리 커플의 39금 로맨스를 기대하게 했지만 아쉽게 불발돼 시청자까지 애태우게 만들었다.

무엇보다 한이상은 아이를 좋아하는 장하리를 위해 그녀 몰래 열심히 난임 치료에 집중했고 “이제껏 나 하고 싶은 것만 하고 살았는데 좋아하는 사람이 하고 싶은 거 하고 싶어요. 그래서 아이를 좋아해보려고 노력 중이에요”라며 자신의 부족한 점을 채우기 위해 애쓰는 등 한결 성숙해진모습으로 장하리를 감동시켰다.

그런가 하면 윤재영(박병은 분)과 최강으뜸(정건주 분)은 장나라를 향한 짝사랑에 속앓이를 이어갔다. 윤재영은 매일 장하리의 퇴근에 맞춰 집 앞에서 대기하며 이상하리 커플의 진도 빼기를 허락하지 않겠다는 듯 한이상 한정 바리케이트로 분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윤재영은 잠자는 장하리의 얼굴만 봐도 심장이 쿵 내려앉는가 하면, 장하리를 지그시 바라보며 “(이제) 내 후회가 뭔지 알았으니까. 정원이가 보이지 않아. 사람 마음이 참 뻔뻔하다”라며 은근슬쩍 속마음을 드러내는 등 윤재영의 사랑은 겉잡을 수 없을 만큼 커졌다.

하지만 꼬리가 길면 밟히게 되는 법. 하리의 엄마 옥란(김혜옥 분)이 최근 들어 부쩍 수상해진 윤재영의 행동에 이전과 다른 그의 심경 변화를 감지했고, 하리를 좋아하냐는 돌발 질문을 던졌다. 이에 “네. 좋아하는데 어떻게 해야 될지 모르겠어요. 이모 나 어떻게 해야 돼요?”라고 털어놓는 윤재영의 짝사랑 속앓이가 시청자들을 애잔하게 만들었다.

한편 최강으뜸은 장하리에게 정식으로 프러포즈할 순간을 학수고대하며 매일 들뜬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장하리의 일거수일투족에 눈을 떼지 못하고, 바라보기만 해도 행복한 듯 입가에 미소가 절로 번지는 등 장하리에게 단단히 빠진 최강으뜸의 모습이 엄마 미소를 자아냈다. 하지만 최강으뜸이 그토록 기다렸던 프러포즈는 그에게 평생 잊지 못할 아픔이 됐다. 이상하리 커플의 데이트를 목격한 것. 이후 늦은 밤까지 밤거리를 방황하며 생애 첫 실연의 아픔에서 헤어나오지 못하는 최강으뜸의 모습은 시청자를 더욱 안타깝게 했다. 특히 눈물을 그렁이는 슬픈 눈빛으로 애틋한 짝사랑의 감정을 깊이 있게 표현하며 캐릭터의 감정선을 제대로 살렸다. 과연 윤재영과 최강으뜸이 앞으로 장하리를 향한 짝사랑을 멈출 수 있을지 궁금증을 더한다.

그런 가운데 방송 말미 언제 터질지 모르던 시한폭탄이 폭발하고 말았다. 자신의 가임력이 진도를 기다려주지 않는다는 산부인과 의사의 말에 장하리는 한이상에게 자신의 진심을 전하자고 결심했다. 이후 한이상에게 “난 결혼이 아이보다 어려워요. 근데 나는 지금도 늦어서 더 늦으면 임신을 포기해야 될 수도 있대요. 이런 감정이 생길 줄 몰랐는데 아이를 갖는다면 사랑하는 사람의 아이였으면 좋겠어요”라며 한이상과 미래를 함께하고 싶다는 마음을 전했다.

하지만 더 이상 자신의 난임을 숨길 수 없었던 한이상은 결국 “할 수만 있다면 장하리씨랑 사랑만 하고 싶었어요. 나 아이 갖기 힘들어요”라고 어렵게 고백하고 말았다. 생각지 못한 충격에 혼란스러워하는 장하리와 그런 하리를 슬픈 듯 바라볼 수 밖에 없는 한이상. 과연 한이상의 난임이 이상하리 커플의 로맨스에 걸림돌이 될지 향후 전개에 시청자의 관심이 모아진다.

‘오 마이 베이비’ 10회 시청률은 케이블, 위성, IPTV를 통합한 유료플랫폼 전국 가구 기준 평균 2.0%, 최고 2.5%를 기록했다. (전국 가구 기준/ 유료플랫폼 / 닐슨코리아 제공)

‘오 마이 베이비’ 10회 방송 이후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이상하리 커플 완전 응원해”, “이상하리 커플 결혼도 하고 아이도 생기고 행복했으면 좋겠다”, “하리랑 이상 기적 같은 사랑 이뤄지길”, “이상하리 커플 같은 곳 보고 극복했으면”, “윤재영 뒤늦게 알아차린 사랑. 내 마음이 아프네”, “으뜸이 상처받지 말고 찐사랑 만나자” 등 반응이 이어졌다.

한편 tvN ‘오 마이 베이비’는 결혼은 건너뛰고 아이만 낳고 싶은 솔직 당당 육아지 기자 장하리와 뒤늦게 그녀의 눈에 포착된 세 남자의 과속 필수 로맨스. 매주 수목 밤 10시 50분 방송. 한편 6월 18일부터 LG U+tv의 tvN 채널 번호가 17번에서 3번으로 변경된다. 이 외 tvN은 KT olleh tv 3번, SK Btv 3번, skylife 20번에서 만날 수 있다.

[통신일보 = 이영림 기자 / celina@cdnews.co.kr]

     관련기사
· 대학생 절반, '대기업 갈래요'... 中企 인기는 '하락'
· ‘오마베’ 오늘 밤 장나라-고준 과속 성사될까? 진정한 39금 로맨스 예고
· ‘놀면 뭐하니?’, ‘프리즌 이스케이프’, 6월 첫째 주 케이블TV VOD 1위
· ‘라스’ 이종혁, 아무도 모르게 할리우드 진출! 깜짝! “우리 왜 아무도 모르지?”
이영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news@cdnews.co.kr]
저작권자 ⓒ통신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 문의

알면 돈되는 새 제도
통신일보 2030뉴스 사이트맵
  • 쇼핑
    IT·생활가전
    웰빙·뷰티
    생활·사무용품
통신제국 | 회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통신일보 · 발행인-편집인 이영림 · 등록번호 서울-아00840 · 등록-발행일 2009년 4월 17일 · 본사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북아현로 25길 5, 501호
취재본부 경기도 과천시 별양상가1로 18, 과천오피스텔 916호 · 대표전화 02-3447-6100 · 사업자:123-22-49273 · 청소년보호책임자 남일희
통신일보의 모든 기사와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 복사, 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통신제국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