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웰빙·건강·푸드
버드와이저, 브랜드 앰배서더에 美 싱어송라이터 할시 선정
소피아 기자  |  poni@cd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10.15  10:37:0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구글 msn
 
 
 

[통신일보 = 소피아 기자]   버드와이저가 미국 싱어송라이터 할시(Halsey)를 ‘브랜드 앰배서더’로 발탁했다고 15일 밝혔다.

버드와이저는 할시의 브랜드 앰배서더 발탁 소식과 함께 그녀의 자전적 이야기를 담은 “Make Your Name – Be a King” 영상을 15일 공식 소셜 미디어 채널을 통해 공개했다. 이번 영상은 할시가 뉴욕 브루클린의 지하철 역 ‘할시 스트리트(Halsey Street)’를 거닐며 뮤지션의 꿈을 키웠던 시절과 그녀의 예명에 대한 뒷이야기를 담았다. 영상 속 할시는 결단력과 꿈, 펜 한 자루로 무장한 자신감 넘치는 태도가 자신을 화려한 수상 경력을 갖춘 글로벌 뮤지션 대열에 오를 수 있게 한 원동력이었다고 덧붙인다.

방탄소년단(BTS)와 블랙핑크 로제와의 협업으로 국내에서도 두터운 팬층을 보유한 할시는 유년 시절 브루클린의 지하철에서 노숙 생활을 하는 등 열악한 환경에서도 자신의 꿈을 향해 끊임없이 노력하며 현재 전세계적으로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그래미 후보에 이어 타임지가 선정한 '2020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으로 꼽히기도 한 할시는 올해 초 슈퍼볼 기간에 열린 BUDX MIAMI 행사 콘서트를 기점으로 버드와이저와의 협업을 계속해왔다.

버드와이저는 할시의 브랜드 앰배서더 선정을 기념해 할시와 공동 기획한 한정판 의류 컬렉션도 선보인다. 한정판 의류 컬렉션은 글로벌 웹사이트에서 구매 가능하다. 이번 컬렉션의 모든 판매 수익은 노숙자 지원을 위해 기부될 예정이다.

버드와이저 브랜드 앰배서더로 선정된 할시는 “나의 이야기가 버드와이저를 통해 생생하게 표현될 수 있어서 영광이다”며 “지하철에서 노래를 쓰며 힘든 시간을 보냈던 내가 매디슨 스퀘어 가든의 매진 무대에서 공연을 할 때, 견디기 힘들었던 이 도시의 왕이 되는 기분을 만끽했다. 매디슨 스퀘어 가든에서 느꼈던 흥분과 혼란의 감정들은 영상을 통해 감상할 수 있다"고 말했다.

버드와이저 브랜드 매니저 조효림 부장은 “버드와이저는 브랜드 탄생 이래 꿈과 삶에 대한 야망과 함께 했다”며 “창업자 아돌프 부쉬가 아메리칸 드림을 품고 미국에 와서 맥주의 왕을 만든다는 목표를 실현했듯, 할시는 자신의 노래를 많은 사람들에게 들려주겠다는 꿈을 현실로 이루었다. 그녀의 이야기를 통해 버드와이저가 추구하는 도전정신을 강조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버드와이저는 미국의 대표 라거 맥주로서 1876년 탄생 이후 전 세계에 판매되는 최고의 브랜드 가치를 지닌 맥주다. 또한 국내에 가장 처음 소개된 수입 맥주로 33년이 넘는 시간 동안 특유의 부드러운 맛으로 국내 소비자들로부터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다.

[통신일보 = 소피아 기자 / poni@cdnews.co.kr]

     관련기사
· SKT, ‘한국산업 고객만족도’ 조사 23년 연속 1위 차지
· 한국전파진흥협회, 전파이용 스마트드론 재직자 전문가 과정 10월 실시
· ‘강원키즈트리엔날레2020’ 사전예약제 오픈
· 방탄소년단 지민, '와인데이'에 와인 함께 마시고 싶은 스타 1위 선정
소피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news@cdnews.co.kr]
저작권자 ⓒ통신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 문의

알면 돈되는 새 제도
통신일보 2030뉴스 사이트맵
  • 쇼핑
    IT·생활가전
    웰빙·뷰티
    생활·사무용품
통신제국 | 회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통신일보 · 발행인-편집인 이영림 · 등록번호 서울-아00840 · 등록-발행일 2009년 4월 17일 · 본사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북아현로 25길 5, 501호
취재본부 경기도 과천시 별양상가1로 18, 과천오피스텔 916호 · 대표전화 02-3447-6100 · 사업자:123-22-49273 · 청소년보호책임자 남일희
통신일보의 모든 기사와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 복사, 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통신제국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