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산업·경제·IT
큐텐, 中 징둥에 ‘해외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
남덕산 기자  |  san@cd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4.30  16:33:2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구글 msn
 
 
 

[통신일보 = 남덕산 기자]   글로벌 쇼핑 플랫폼 Qoo10(큐텐)이 중국 전자상거래 기업 징둥(京東)에 정품 브랜드 전용관 ‘Qoo10 해외 플래그십 스토어(海外旗舰店)’를 오픈하고 국내 중소기업의 중국 온라인 시장 진출을 본격 지원한다.

큐텐은 최근 징둥에 여러 브랜드를 취급할 수 있는 멀티브랜드 수권사 자격을 획득하고 숍인숍(Shop in Shop) 형태의 플래그 스토어를 선보였다. 이 전용관을 대중 수출 통로로 활용해 브랜드 인지도는 낮지만 우수한 품질을 갖춘 국내 제품들을 현지에 집중적으로 선보인다는 계획이다.

특히 자체 연구 및 제조시설을 갖추거나 IT기술 개발로 우수한 경쟁력을 확보한 국내 중소기업들의 수출을 전폭 지원한다. 본헤나의 씨엠컴퍼니가 론칭한 리쥬21의 ‘RED L.E.D 마스크’는 시트 마스크팩에 특수 표면처리기술을 접목한 제품이다. LED 피부관리 기기의 장점과 휴대성을 조합한 것이 특징이다. 동대문 패션을 글로벌 수요와 연결하는 B2B 플랫폼 ‘신상마켓’ 의류도 큐텐 전용관을 통해 중국 시장에 진출한다.

큐텐의 플래그십 스토어에는 미장센, 려 등의 헤어 제품과 W.피부연구소, Pour Lapeau, 포에버스킨 등의 뷰티 제품, MLB Kids 의류 등 300개가 넘는 아이템이 올라가 있다. 큐텐은 각 브랜드별 전용 페이지를 구축하고 큐텐 전용관에서 연결되는 별도의 링크도 마련했다.

중국 소비자들은 온라인몰 사용시 정품 여부, 품질 등 제품의 신뢰도를 확인하기 위해 판매사가 플래그십 스토어인지 여부를 중요하게 생각한다. 큐텐을 통해 징둥에 입점하는 브랜드는 별도의 보증절차 없이 정품으로 인정받게 된다.

큐텐은 자체 이커머스 도매(B2B) 플랫폼인 큐브(QuuBe)를 활용해 징둥에 상품 전시 및 판매를 전개하고, 물류 전문 기업 큐익스프레스(Qxpress)를 통해 해외배송을 소화한다.

큐텐 관계자는 “중국 온라인 시장은 진입장벽이 높아 자체 판로를 구축한 국내 대형 브랜드와는 달리 중소업체들이 직접 진출하기에 쉽지 않다”며 “우수한 국내 중기 제품들의 중국 수출을 전폭 지원할 계획으로 현지 소비자들의 좋은 반응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통신일보 = 남덕산 기자 / san@cdnews.co.kr]

     관련기사
· 브리츠, 가정의 달 기프트 패키지 행사 실시
· 로얄코펜하겐, 전 세계 최초로 ‘로얄 크리처스’ 한국 출시
· 아이유와 함께한 ‘이브자리 슬립앤슬립’ 광고 캠페인 1일 공개
· 랑콤, ‘NEW 어드밴스드 제니피끄 아이 크림’ 출시
남덕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news@cdnews.co.kr]
저작권자 ⓒ통신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 문의

알면 돈되는 새 제도
통신일보 2030뉴스 사이트맵
  • 쇼핑
    IT·생활가전
    웰빙·뷰티
    생활·사무용품
통신제국 | 회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통신일보 · 발행인-편집인 이영림 · 등록번호 서울-아00840 · 등록-발행일 2009년 4월 17일 · 본사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북아현로 25길 5, 501호
취재본부 경기도 과천시 별양상가1로 18, 과천오피스텔 916호 · 대표전화 02-3447-6100 · 사업자:123-22-49273 · 청소년보호책임자 남일희
통신일보의 모든 기사와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 복사, 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통신제국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