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연예·공연
뮤지, "잊혀졌던 '트랄랄라', 임영웅과 1200만 뷰"..유세윤 "임영웅 덕" (라스)
이영림 기자  |  celina@cd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11.14  17:59:4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구글 msn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통신일보 = 이영림 기자]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UV 뮤지가 “저희랑 콜라보하면 흥한다는 얘기가 있다”라면서 “잊혀졌던 ‘트랄랄라’도 임영웅과 콜라보한 영상이 1,200만 뷰를 돌파했다”라고 자랑한다. 뮤지의 이야기에 MC 유세윤이 “그건 임영웅 덕에 저희가 흥한 것”이라고 수습해 폭소를 안긴다. 

오는 15일 수요일 밤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기획 강영선/연출 김명엽)는 김복준, 뮤지, 이지혜, 임형준이 출연하는 ‘달인 스타그램’ 특집으로 꾸며진다. 

구독자 22만 명을 보유한 너튜브 채널 ‘유브이 방 – UV BANG’을 운영하며 ‘페이크 다큐의 달인’으로 떠오른 뮤지가 ‘라스’를 찾는다. 뮤지는 ‘라스’ 안방마님이었던 안영미와 ‘두시의 데이트 뮤지, 안영미입니다’를 4년 가까이 진행하다 안영미가 출산 때문에 하차하자 함께 하차하는 의리를 보여줬다. 다만, MC 김구라는 뮤지의 하차 의리에 안영미와의 친분을 의심한다고. 이에 뮤지는 “안영미가 (한국으로) 돌아오면 새벽 2시의 데이트를 할 생각”이라며 안영미와의 친분이 ‘찐’임을 강조했다. 

최근 소속사를 옮긴 후 SNS를 개설했다는 그는 “유세윤에게 SNS 개인 레슨을 받았다”라면서 개설 3~4개월 만에 11만 명이 넘는 팔로워를 보유하게 된 비결을 공개했다. 구독자 700명뿐인 임형준이 솔깃해한 유세윤의 SNS 영업 비밀이 무엇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뮤지는 ‘사기캐’의 릴스가 대박이 나면서 국내 가장 핫한 여름 페스티벌 중 하나인 ‘워터밤’에서도 무대를 꾸민 근황을 공개했는데, 릴스 대박의 맛을 본 후 곡을 보는 기준이 달라졌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바로 “가사와 멜로디가 아닌 SNS에서 인기를 얻을 수 있을지 유무부터 따진다”는 것. 

또 ‘콜라보 장인’인 뮤지는 박진영, 정재형, 김조한, 이현도, 임영웅 등 “UV와 콜라보하면 흥한다는 얘기가 있다”라고 밝혔는데, 두고두고 아쉬운 곡이 있다면서 윤도현과의 콜라보를 언급했다. 그는 “어렵게 콜라보했는데..싸이의 ‘강남스타일’이 나왔다”라며 윤도현에게 사과해 그 이유를 궁금케 했다. 

그런가 하면, 뮤지는 UV 멤버 유세윤에게 속상했던 일화를 공개했다. “UV의 ‘이태원 프리덤'이 잘 됐던 당시 유세윤이 광고를 거절했다”라고. 당시 들어왔던 광고 출연료의 예상 액수가 공개되자, 모두가 안타까워했다. 유세윤은 “예술병 걸렸을 때라..”라며 진심으로 미안해해 웃음을 안겼다. 

페이크 다큐의 달인으로 제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뮤지가 윤도현에게 사과한 이유와 유세윤이 거절한 광고 출연료 액수 등은 오는 15일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라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라디오스타’는 MC들이 어디로 튈지 모르는 촌철살인의 입담으로 게스트들을 무장해제시켜 진짜 이야기를 끄집어내는 독보적 토크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통신일보 = 이영림 기자 / celina@cdnews.co.kr]

     관련기사
· 네슬레 퓨리나, 반려견 위한 '프로플랜 독' 신제품 6종 출시
· 하이브로, ‘드래곤빌리지’ 부산 벡스코 지스타 2023 참가
· 넥센타이어, ‘윈가드 스노보드팀’ 선수와 함께하는 원데이 멘토링 클래스 성료
· BATH & LIFE 뷰티브랜드 '센녹', 'BATH in 더현대' 팝업스토어 3달간 개최
· '쌉파영어' 수능 킬러문항·N수생 '최종병기'로 주목
이영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news@cdnews.co.kr]
저작권자 ⓒ통신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 문의

알면 돈되는 새 제도
통신일보 2030뉴스 사이트맵
  • 쇼핑
    IT·생활가전
    웰빙·뷰티
    생활·사무용품
통신제국 | 회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통신일보 · 발행인-편집인 이영림 · 등록번호 서울-아00840 · 등록-발행일 2009년 4월 17일 · 본사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북아현로 25길 5, 501호
취재본부 경기도 과천시 별양상가1로 18, 과천오피스텔 916호 · 대표전화 02-3447-6100 · 사업자:123-22-49273 · 청소년보호책임자 남일희
통신일보의 모든 기사와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 복사, 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통신제국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