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연예·공연
'골든아워'(가제) 이국종 교수 에세이 드라마로 탄생...2020년 방송
이영림 기자  |  celina@cd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04  14:14:1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구글 msn
 
 
 사진제공 = 흐름출판

[통신일보 = 이영림 기자]  화제의 에세이 ‘골든아워’가 드라마로 만들어진다. 

제작사 스튜디오드래곤 측은 3일 “에세이 ‘골든아워’(저자 이국종)의 영상화 판권 계약을 완료했다”며 “2020년 상반기 방송을 목표로 드라마 제작에 돌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골든아워’의 저자 이국종 교수는 국내 최고의 중증외상 치료 권위자. ‘골든아워’는 이국종 교수와 중증외상센터 의료팀이 맞닥뜨린 냉혹한 병원의 일상, 생사의 최전선에 놓인 환자들의 사연을 다룬 작품이다. 특히 대한민국 중증외상 의료 현실에 대한 냉정한 시선과 최악의 상황에서도 단 한 생명도 놓치지 않으려는 사람들의 분투를 가감없이 다뤄 호평 받았다. 이에 2018년 출간과 동시에 예스24 종합 베스트셀러 1위에 등극하는 등 온 국민의 필독서로 꾸준히 사랑받고 있다. 

그런 가운데 드라마 ‘골든아워’(가제)는 이국종 교수가 집필한 에세이 ‘골든아워’를 토대로 한다는 점에서 뜨거운 관심을 모은다. 이에 이국종 교수와 그가 이끄는 외상외과 의료팀이 ‘골든아워’ 60분에 생사가 달린 목숨들을 직접 보고 느낀 경험을 다루는 등 메디컬 드라마로써 의미 있는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를 높인다. 

특히 탄탄한 내공의 소현경 작가와 온리원 작가가 드라마 ‘골든아워’를 공동 집필한다. ‘황금빛 내 인생’, ‘내 딸 서영이’, ‘두번째 스무살’ 등을 통해 인물 군상의 다양한 심리를 섬세하게 그렸던 소현경 작가와 ‘온리 유’ 등을 집필한 온리원 작가가 명품 필력으로 그려낼 ‘중증외상센터의 24시와 이 곳을 지키는 의료진 이야기’에 벌써부터 호기심이 증폭된다. 

제작사 스튜디오드래곤 측은 “이국종 교수와 외상외과 의료팀의 이야기를 통해 지금껏 공개되지 않은 중증외상센터의 특별한 이야기와 깊은 울림을 전하고 싶었다”며 “그들을 바라보는 새로운 시선과 그들의 리얼한 현실을 드라마적 재미와 함께 담아낼 예정이니 기대해달라”고 제작 배경을 밝혔다. 

드라마 ‘골든아워’(가제)는 2020년 상반기 방송 예정이다.

[통신일보 = 이영림 기자 / celina@cdnews.co.kr]

     관련기사
· [일자리] 한신공영-아이에스동서-금호건설 등 신입 및 경력사원 모집
· 메디힐, 캡슐 폭탄 마스크 ‘바이오 캡슐인 마스크’ 출시
· '해투4' 구잘, “마동석과 영화에서 키스신 많이 찍어”
· 케이블TV VOD, 미드 '왕좌의 게임' VOD 몰아보기 이벤트 실시
· 알라모렌터카 한국 총판, 차량 무료 업그레이드 이벤트 실시
· 할랄가이즈, 홍대 엑시트에 새 매장 오픈
이영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news@cdnews.co.kr]
저작권자 ⓒ통신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 문의

알면 돈되는 새 제도
통신일보 2030뉴스 사이트맵
  • 쇼핑
    IT·생활가전
    웰빙·뷰티
    생활·사무용품
통신제국 | 회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통신일보 · 발행인-편집인 이영림 · 등록번호 서울-아00840 · 등록-발행일 2009년 4월 17일 · 본사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북아현로 25길 5, 501호
취재본부 경기도 과천시 별양상가1로 18, 과천오피스텔 916호 · 대표전화 02-3447-6100 · 사업자:123-22-49273 · 청소년보호책임자 남일희
통신일보의 모든 기사와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 복사, 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통신제국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