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라이프·문화
극단 루페 창단공연 ‘게으름뱅이의 천국’ 오는 21일 개막
이영림 기자  |  celina@cd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8.08  15:16:1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구글 msn
 
 
 

[통신일보 = 이영림 기자]  창작집단 ‘루페(lupe)’가 본격적인 출발을 알리는 창단공연 연극 '게으름뱅이의 천국'을 오는 21일 개막한다고 밝혔다. 

연극 ‘게으름뱅이의 천국’은 지난 2015년 남산예술센터가 주최한 희곡 공모전 ‘초고를 부탁해’ 당선작인 구혜미 작가의 작품이다. 네덜란드의 화가 브뤼겔(Bruegel)의 ‘게으름뱅이의 천국’을 모티브로 대한민국의 현주소를 진단했다. 특히 현대를 살아가는 사람들의 비극적이고 우스꽝스러운 모습을 뫼비우스의 띠처럼 얽힌 구조를 통해 날카롭고 풍자적으로 그렸다. 

이번 연극은 ‘사제동행’, ‘맹인악사 매우씨전’ 등 연극과 뮤지컬 무용을 넘나들며 작품을 쓰고 연출한 이태권이 연출을 맞았으며, KBS 국악대상 작곡지휘부문 대상 및 예그린어워드 음악상 수상에 빛나는 신동일이 작곡을 맡았다. 

무대에 오르는 출연진들도 탄탄하다. ‘모범생들’, ‘더 헬멧’ 등 꾸준한 활동을 이어온 이호영, ‘들개의 추억’, ‘공포’ 등에서 활약한 신재환 등을 중심으로 최윤혁, 차정민, 이지연, 이다아야, 하유원 등 7명의 배우가 열연을 펼친다. 안무는 국립발레단 출신으로 신인안무가상을 수상한 유회웅이 참여했다. 

이 밖에 무대·조명디자인 남경식, 기술감독 원성민, 기획 박병희 등 각 분야 최고의 크리에이터가 뭉쳐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공연은 서울 ‘연극실험실 혜화동1번지’에서 펼쳐지며, 8월 21일 첫 공연을 시작으로 26일까지 진행된다. 만 15세 이상이면 누구나 관람 가능하며 러닝타임은 90분이다. 인터파크를 통해 예매 가능하다. 

지난 2017년 창단한 창작집단 루페(lupe)는 현대사회가 지닌 모순과 균열을 발견하고, 이를 확장해 사회적·연극적 담론을 제시할 수 있는 연극 제작에 집중하고 있다.

[통신일보 = 이영림 기자 / celina@cdnews.co.kr]

     관련기사
· 쏘카, 여름 휴가철 1일 이상 대여 고객 '주행료 20% 할인'
이영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news@cdnews.co.kr]
저작권자 ⓒ통신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 문의

알면 돈되는 새 제도
통신일보 2030뉴스 사이트맵
  • 쇼핑
    IT·생활가전
    웰빙·뷰티
    생활·사무용품
통신제국 | 회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통신일보 · 발행인-편집인 이영림 · 등록번호 서울-아00840 · 등록-발행일 2009년 4월 17일 · 본사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북아현로 25길 5, 501호
취재본부 경기도 과천시 별양상가1로 18, 과천오피스텔 916호 · 대표전화 02-3447-6100 · 사업자:123-22-49273 · 청소년보호책임자 남일희
통신일보의 모든 기사와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 복사, 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통신제국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