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랭킹%리서치
취준생 생활비 월 평균 56만1천원, 25만원은 취업준비에 지출
이세나 기자  |  sena@cd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4.11  15:16:39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구글 msn

[통신일보 = 이세나 기자]  취준생들은 생활비로 월 평균 56만1천원을 쓰고 있으며 이 가운데 25만원은 취업준비에 지출하고 있었다. 취준생 중 상당수는 취업준비 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취업준비와 아르바이트를 병행하고 있었다. 

잡코리아가 알바몬과 함께 취준생986명을 대상으로 ‘취업준비 중 알바현황’을 주제로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발표했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의 공동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취준생들의 한달 생활비는 평균 56만9천원(주관식 기재)으로 집계됐다. 또 생활비 중 25만원은 학원비 등 취업준비를 위해 지출하고 있었다. 취업준비 기간에 따라 응답군을 나눠보면 ▲6개월 이상 1년 미만의 취준생들이 61만3천원을 생활비로 지출하는 가운데 취업준비 비용도 월 29만9천원으로 가장 높았다. 반면 생활비 지출이 가장 낮은 그룹은 ▲3개월~6개월 미만(55만1천원)이었으며, 취업준비 비용 지출은 ▲3개월 미만(21만6천원)에서 가장 낮았다. 

잡코리아-알바몬 조사결과에 따르면 취준생이 월 생활비의 약 5분의 2를 취업준비에 할애하는 것으로 나타나 상당한 경제적 적 어려움을 예상할 수 있었다. 이를 반영하기라도 하듯 취준생 10명 중 7명이 ‘취업준비 비용을 마련하기 위해 취업준비와 아르바이트를 병행하고 있다’고 밝히기도 했다. 취업준비와 알바를 병행하고 있다는 취준생은 총 66.8%에 달하는 가운데 ▲6개월 이상 1년 미만의 알바 병행 비중이 77.0%로 두드려져 눈길을 끌었다. 

이들 취준생은 하루 평균 6시간 18분을 일하고 월 평균 70만5천원을 벌고 있었다(주관식 응답결과). 성별로는 ▲남성의 알바시간이 6시간 47분으로 ▲여성 6시간 17분에 비해 하루 평균 30분 더 길었다. 월 평균 알바 소득에 있어서도 ▲남성이 81만1천원으로 ▲여성(64만2천원)보다 월 평균 17만원 가량을 더 벌고 있었다. 취업준비 기간별로는 ▲1년 이상 취준생이 6시간 38분으로 일 평균 근무시간이 가장 길었으며, 월 평균 소득은 ▲6개월~1년 미만 취준생이 76만7천원으로 가장 높았다. 

취준생들은 아르바이트를 고를 때 어떤 점을 가장 중요한 기준으로 선택했을까? 잡코리아-알바몬 설문결과 1위는 △취업준비, 공부를 병행해서 일할 수 있는 알바(35.5%)였다. 2위를 차지한 △짧은 시간 집중해서 일해서 많은 시간을 뺏기지 않는 알바(18.5%)를 두 배 가량 따돌렸다. 3위는 △학교나 집에서 가까워 오가는 데 많은 시간과 비용을 들이지 않는 알바(14.9%)가, 4위는 △일이 힘들지 않아서 체력과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는 알바(11.8%)가 각각 차지했다. 또 △급여가 높아서 취업준비나 생활비 마련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알바(10.8%), △입사지원서나 자기소개서에 경력이나 나를 소개하는 항목으로 쓸 수 있는 알바(5.3%), △주거나 식비 제공 등 생활에 직접적인 도움을 얻을 수 있는 알바(2.4%)인지를 기준으로 살폈다는 응답도 이어졌다. 

반면 취업준비와 알바를 병행하지 않고 있다고 밝힌 취준생들은 집중력 저하를 그 이유로 꼽았다. 즉 42.5%가 ‘취업준비에 필요한 시간, 체력, 집중력을 알바에 빼앗길 수 없다’고 답한 것. 이밖에 ‘적당한 알바자리를 찾지 못해서(15.0%)’, ‘알바를 해야 할만큼 경제적인 부담을 느끼지 않아서(14.7%)’, ‘생활비, 취업준비 비용을 아끼면 되니까(12.2%)’ 등의 응답이 이어졌다. 

취업준비 중 아르바이트를 하는 것이 취업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에 대해서는 의견이 분분했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이 취업준비 중 알바를 하는 것이 취업에 유리할지를 물은 결과 ‘나 하기 나름, 유리할 것도 불리할 것도 없다’는 의견이 37.2%로 가장 높았던 가운데 ‘유리하다(35.1%)’와 ‘불리하다(27.7%)’는 의견이 크지 않은 차이로 맞섰다. 특히 현재 아르바이트를 병행하고 있다고 밝힌 취준생 그룹에서는 ‘비용부담을 던다(27.5%)’, ‘경력항목이 되거나 성실성을 증명할 수 있다(12.4%)’ 등의 이유로 ‘유리할 것’이란 응답이 39.9%로 ‘불리할 것(24.3%)’보다 높았다. 반면 아르바이트를 하지 않는 취준생 그룹에서는 ‘시간을 뺏긴다(29.1%)’, ‘집중력을 뺏긴다(5.5%)’며 ‘불리할 것(34.6%)’이란 의견이 더 지배적이었다. 

한편 알바몬은 바쁜 시간을 쪼개 아르바이트를 해야 하는 알바생들을 위해 공부와 알바를 함께 할 수 <공부병행알바 채용관>을 운영하고 있다. 공부병행알바 채용관은 대학생, 공시생, 취준생 등 학업과 알바를 병행하는 알바가 짧은 시간과 기간에 집중해 일할 수 있는 아르바이트 정보를 모아 제공한다. 하루 3시간 미만, 주2회 미만 등 개인의 일정에 맞춘 알바 구직이 가능하고 학업을 병행할 수 있는 추천 업직종 항목을 통해 쉽게 관련 공고를 확인할 수 있다. 알바몬 공부병행알바 채용관은 알바몬앱에서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통신일보 = 이세나 기자 / sena@cdnews.co.kr]

     관련기사
· ‘해투3’ 박수홍, “윤정수-김숙 결혼하면 ‘1억천만원’ 쾌척!” 공약
· SKT ‘티움’, 교육부 ‘교육기부 진로체험’ 기관으로 등록
· ‘세종대왕자태실’소재 창작 뮤지컬 '태(胎)' 5월 16일 개막
· [일자리] 서희건설-에이스건설 등 신입 및 경력사용 채용 진행
· [운세-4월11일] 도경 김인순 교수의 '오늘의 운세'
이세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news@cdnews.co.kr]
저작권자 ⓒ통신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 문의

알면 돈되는 새 제도
통신일보 2030뉴스 사이트맵
  • 쇼핑
    IT·생활가전
    웰빙·뷰티
    생활·사무용품
통신제국 | 회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통신일보 · 발행인-편집인 이영림 · 등록번호 서울-아00840 · 등록-발행일 2009년 4월 17일 · 본사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북아현로 25길 5, 501호
취재본부 경기도 과천시 중앙로 131, 현대빌딩 410호 · 대표전화 02-3447-6100 · 사업자:123-22-49273 · 청소년보호책임자 남일희
통신일보의 모든 기사와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 복사, 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통신제국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