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오늘의 운세
[1월4일] 도경 김인순 교수의 '오늘의 운세'
통신일보  |  news@cdnew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03  11:53:3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구글 msn
  명리학박사 도경 김인순 교수의
'오늘의 운세'

2017년 01월 04일 (음력 2016년 12월 07일)

"여유를 가져라"

96生 한가지 일에 빠져서 주변을 돌아보지 못함. 84⽣ 피곤하니 휴식이 필요하다. 72⽣ 쓸데없는 일에 힘을 낭비하게 된다. 60⽣ 옳다고 하는 말이 상대방에게 상처준다. 금전운 ○ 애정운 ○

 

"노력의 대가를 얻는다"

97生 노력한 만큼 성과를 얻는다. 85⽣ 재물운이 있다. 73⽣ 성급하지 말고 기다려라. 61⽣ 결정에 앞서 주위의 의견을 들어라. 금전운 ○ 애정운 ○

 

"주변을 환기하고 기분 전화하라"

98生 욱하는 마음을 조심하라. 86⽣ 바바람이 지나가면 무지개를 볼 수 있다. 74⽣ 새로운 친구를 만들 기회이다. 62⽣ 건강을 유지하고 남에게 베풀어라. 금전운 ○ 애정운 ○

 

"안정을 취하라"

99生 용돈이 궁하다. 87⽣ 상대방을 배려하라. 75⽣ 주변과 갈등을 파하라. 63⽣ 자신을 다스려 침착함을 잃지 마라. 금전운 △ 애정운 △

 

"요행수를 바라지 마라"

2000生 윗사람의 말을 들을 것. 88⽣ 욕심을 버려라. 76⽣ 남에게 베풀면 내게 돌아온다. 64⽣ 능력이 있어도 욕심을 버려라. 금전운 △ 애정운 △

 

"배려하는 마음을 가져라"

2001生 공부하기 싫으면 사고치지 말고 조용히 쉬어라. 89⽣ 신중하게 처신하라. 77⽣ 상대의 입장을 헤아려라. 65⽣ 재능을 발휘하여 원하는 것을 얻는다. 금전운 △ 애정운 △

 

"때를 기다려라"

2002生 노력한 만큼 얻는다. 90⽣ 애인보다 친구를 만들어라. 78⽣ 직장에서 스트레스 받는다. 66⽣ 가족들을 돌아보라. 금전운 ○ 애정운 ○

 

"마음의 여유를 가져라"

2003生 긍정적 사고를 가져라. 91⽣ 윗사람과 갈등 있다. 79⽣ 친구와 약속이 깨진다. 67⽣ 식탐하지 말라. 금전운 △ 애정운 △

 

"마음을 다스려라"

92⽣ 모든 일이 순조롭다. 80⽣ 재물이 들어오나 과욕을 버려라. 68⽣ 자식에게 기쁜 일이 생긴다. 56⽣ 어렵지만 희망이 있다. 금전운 ○ 애정운 ○

 

"행동하기 전에 심사숙고 해라"

93⽣ 스트레스를 풀어라. 81⽣ 상황판단에 착오가 올 수 있다. 69⽣ 마음먹은 대로 되지 않아도 실망하지 마라. 57⽣ 자신을 위해 에너지를 충전하라 금전운 △ 애정운 △

 

"상대를 배려하라"

94⽣ 돌다리도 두드려 건너라. 82⽣ 직장내의 고민이 해결된다. 70⽣ 집착하지 마라. 58⽣ 친구와 작은 다툼이 있다. 금전운 △ 애정운 △

 

"결과가 있다"

95⽣ 만족하건 안하건 결말이 난다. 83⽣ 자식이 기쁘게 한다. 71⽣ 재물이 들어온다. 59⽣ 어딘가 떠나고 싶다. 금전운 ○ 애정운 ○

 

◎ 매우좋음  ○ 좋음  △ 보통  x 주의요망

좀 더 자세한 운세를 알고 싶으신 분은 도경 김인순 교수(010-4409-1688, nicesaju@naver.com)나 문호철학관(02-6085-9433)으로 문의하시기 바랍니다. 다음카페 미래예측연구소(cafe.daum.net/hih9712)를 통해 질문하셔도 답변을 들을 수 있습니다.

도경 김인순 교수는 국내최초 궁합전공 명리학박사로, 글로벌사이버대학교 교수로 재직중이며, 동국대학교와 서경대학교에서도 생활역학, 기문둔갑, 명리일진내정법을 가르치고 있는 국내 최고의 명리학 전문가입니다.

김교수는 한국명리상담학회, 한국명리육친성명학회, 한국동양철학연구원에서 부회장을 맡아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으며, 최근엔 서울 태릉입구역에 학생진로적성과 작명-개명 상담을 위한 '문호철학관'을 개설하는 등 동양철학계와 역술계에서 가장 핫한 인물로 손꼽히고 있습니다.

[통신일보 / news@cdnews.co.kr]

     관련기사
· [1월3일자] 도경 김인순 교수의 '오늘의 운세'
· [1월4일] 도경 김인순 교수의 '오늘의 운세'
· [1월2일자] 도경 김인순 교수의 '오늘의 운세'
· [社告] 명리학박사 도경 김인순 교수의 '오늘의 운세'를 새로 연재합니다
· [1월1일자] 도경 김인순 교수의 '오늘의 운세'
통신일보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news@cdnews.co.kr]
저작권자 ⓒ통신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 문의

알면 돈되는 새 제도
통신일보 2030뉴스 사이트맵
  • 쇼핑
    IT·생활가전
    웰빙·뷰티
    생활·사무용품
통신제국 | 회사소개기사제보제휴문의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호 통신일보 · 발행인-편집인 이영림 · 등록번호 서울-아00840 · 등록-발행일 2009년 4월 17일 · 본사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북아현로 25길 5, 501호
취재본부 경기도 과천시 별양상가1로 18, 과천오피스텔 916호 · 대표전화 02-3447-6100 · 사업자:123-22-49273 · 청소년보호책임자 남일희
통신일보의 모든 기사와 컨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 복사, 배포 등을 금지합니다.
통신제국 Copyright All rights reserved.